SK Broadband, 온실가스 4만5000t 감축…`모범사례 선정` > 회원사 소식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이미지

Home  >  알림마당  >  회원사 소식

SK Broadband, 온실가스 4만5000t 감축…`모범사례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KDCC   작성일19-06-21   조회32회   댓글0건

본문

지난 14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진행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인증서 수여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 = SK브로드밴드] 

사진설명지난 14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진행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인증서 수여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 =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주한EU대표부와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이 주관하는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14일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은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에 대한 사례 발표 및 인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은 국내 온실가스 배출 규제를 받는 총 607개 업체 중 정부 산하기관, 연구소 등 유관기관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 우수 업체 추천과 자체 심사를 거쳐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10개를 최종 선정했다.

SK브로드밴드는 통신업종의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로 선정됐는데 이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4년간 인터넷데이터센터(IDC)의 냉방기기 효율 개선으로 약 4만5000t의 온실가스를 감축한 성과를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SK브로드밴드는 2015년 우리나라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를 도입한 시점에 맞춰 정부의 온실가스 감축 추진 목표에 기여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IDC의 냉방 방식을 공냉식에서 프리쿨링(Free-Cooling) 방식으로 변경했다.

기존의 공냉식은 겨울철에도 냉매의 열교환이 필요해 다량의 전력을 소비하는 구조였으나 프리쿨링 방식은 겨울철 실외에 냉각탑을 설치해 물을 냉각하고 이를 냉매 대신 사용함으로써 전력을 절감하는 원리다.

SK브로드밴드 관계자는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노력한 결과가 이번 `모범사례 업체` 선정으로 연결된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개발해 환경보호는 물론 기업의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https://www.mk.co.kr/news/business/view/2019/06/42325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67 신송빌딩 3층
TEL : 02-761-9159 | E-MAIL : jhsong@kdcc.or.kr
Copyright ⓒ Korea Data Center Council 2018 All rights reserved.